과기정통부, 1인 창작자 발굴·콘텐츠 제작지원 추진

2019-03-23 09:00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천--(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23일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전파진흥협회(회장 하현회)가 초연결 네트워크(5G) 시대 혁신성장 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1인 미디어* 콘텐츠 육성을 위해 ‘1인 창작자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을 3월 22일(금)부터 4월 22일(월)까지 공고한다고 밝혔다.

* 인터넷동영상 플랫폼(유튜브, 아프리카 TV 등)을 기반으로 개인이 시청자의 취향에 맞춘 차별화된 콘텐츠(게임, 미용, 취미 등)를 생산·공유하여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신개념 미디어

‘1인 창작자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은 잠재력 있는 1인 창작자를 발굴하여 전문교육·멘토링 등을 제공하고, 우수 아이디어에 대해 콘텐츠 제작·유통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1인 창작자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은 기획안 공모를 통해 60개팀을 선발(2018년, 40개 팀 선발)하여 저작권 교육 및 수익화 방안 멘토링 외에도 다중채널네트워크(MCN)·콘텐츠 유통 플랫폼 관계자 연계 등 다양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1차 선발 60개팀이 기획·제작한 콘텐츠를 평가하여 선발된 40개팀(2018년, 20개팀)을 대상으로 팀당 최대 250만원의 제작비를 지원하고, 제작지원작 평가를 통해 최종 4개팀을 선정하여 과기정통부 장관상장과 총 600만원의 상금을 수여(2019년 10월 예정)할 예정이다.

아울러 완성된 콘텐츠는 K-콘텐츠뱅크 등록 및 국내·외 플랫폼 사업자(유튜브, 지상파 방송·케이블 방송사 등)와의 비즈니스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일부 우수팀을 대상으로 해외 현지 1인 창작자와의 콘텐츠 공동제작(2019년 하반기 예정)과 2020년 해외 견본시 참가 기회도 부여할 예정이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2014년부터 1인 창작자의 혁신성장 가능성에 주목하여 5년간 꾸준한 지원을 통해 총 285팀의 1인 창작자를 발굴하였고, 그 가운데 150여명이 유튜브 등 인터넷 플랫폼 외에도 기존 방송미디어 채널(지상파, 케이블 방송사 등)까지 확장·진출해 나가고 있다.

창의적 아이디어가 있는 국민 누구나 ‘1인 창작자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에 지원이 가능하며 참가신청은 3월 22일(금)부터 4월 22일(월)까지 참가 신청서, 콘텐츠 기획안 등의 신청서류를 이메일을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

이 지원사업에 대한 상세내용은 과기정통부, 한국전파진흥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는 5G 시대에 콘텐츠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1인 미디어가 신산업 창출의 새로운 동력이 되어 주기를 기대한다며 정부는 1인 미디어를 신산업 일자리 창출의 보고(寶庫)로 육성하기 위해 1인 창작자의 발굴부터 창작, 창업, 해외진출 등 다양한 방면으로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