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얀 빈 무바라크, 두바이 세계 관용 서밋 개막 선언

2019-11-15 17:12 출처: World Tolerance Summit

셰이크 나얀 빈 무바라크 알 나얀 관용부장관이 WTS 조직위원회 위원장 다우드 알 셰자위(우측)와 셰이크 압둘라 빈 바야 UAE 팟와 위원회 의장, 그리고 루스템 누르갈레비치 메네카노프 타타르스탄 대통령(우측)과 함께 전시회를 둘러보고 있다

두바이, 아랍에미리트--(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15일 -- 셰이크 나얀 빈 무바라크 알 나얀(Sheikh Nahyan bin Mubarak Al Nahyan) 관용부장관 겸 국제관용 연구소(International Institute for Tolerance, IIT) 이사회 의장이 목요일 제2회 세계 관용 서밋(World Tolerance Summit, WTS) 둘째 날 시작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올해 서밋은 ‘다문화주의의 관용: 관용세계의 사회, 경제, 인도주의적 이익 달성(Tolerance in Multiculturalism: Achieving the Social, Economic and Humane Benefits of a Tolerant World)'을 주제로 한다. 모하메드 빈 라시드 알 막툼(Mohammed bin Rashid Al Maktoum) 글로벌 이니셔티브의 일부인 국제관용 연구소가 주최한 이 서밋에 전 세계 100여 나라에서 온 3000명 이상의 참가자들과 70명의 강연자들이 참여했다.

이 행사는 경제, 사회, 문화 및 미디어 등 네 가지 분야에서의 관용을 주제로 한 일련의 상호적 세션과 워크숍으로 구성됐다. 이 행사는 각자의 신념, 믿음, 문화, 언어에 관계없이 평화로운 공존, 상호 존중, 타인 수용을 촉진하고 사람들 간에 친화적인 유대를 형성하는 데 목표를 둔다.

두바이 마디낫 주메이라 컨퍼런스 센터(Madinat Jumeirah Conference & Events Centre)에서 열린 이 특별한 행사는 세계 평화와 안보 증진을 위해 관용의 제도적 역할을 역설한 내용의 동영상인 ‘인간성과 관용 세계로의 접근(Humanity and Access to a Tolerant World)’ 상영으로 시작을 알렸다. 셰이크 나얀 빈 무바라크 알 나얀 장관은 연설에서 셰이크 모하메드 빈 라시드 알 막툼 UAE 부통령, 총리, 겸 두바이 왕의 전폭적인 후원으로 이 서밋이 모두의 번영 달성을 위한 대화와 공동 행동을 위한 권위 있는 세계적 플랫폼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서밋은 이 지역과 세계의 사회와 인류에 기여하려는 UAE의 노력을 보완한다”며 셰이크 모하메드의 말을 인용해 “우리 나라를 자랑스럽게 만드는 것은 높은 건물이나 넓은 도로 또는 쇼핑몰의 크기가 아니라 국가적인 개방성과 관용이다”고 강조했다.

이 행사에는 대화 세션, 워크숍, 80건 이상의 전문 간행물과 연구 보고서가 수록된 전문 디지털 라이브러리가 포함된다. 여기에는 16개 현지 및 해외 대학에서 참여한 36개의 학생 프로젝트, 35개 이상의 현지 및 해외 정부 기관이 참여해 관용, 정의, 평등의 가치를 전파하기 위한 실천과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전시회 등이 포함된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114005620/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