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플러스글로벌,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 준공식 진행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에 내년 초까지 6000억 이상 투자 예정
2030년까지 현재 5배 규모로 확장 계획

2022-12-07 13:40 출처: SurplusGLOBAL (코스닥 140070)

서플러스글로벌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 준공식. 왼쪽부터 이큐글로벌 김한준 대표, SEMI Korea 조현대 사장, 한국반도체협회 이창한 부회장, 용인특례시 이상일 시장, 서플러스글로벌 김정웅 대표, 서플러스글로벌 박병도 부사장, 그리고 오른쪽부터 KLA Korea Rollin Kocher 사장, ASML Korea 이우경 대표

용인--(뉴스와이어) 2022년 12월 07일 -- 세계적인 반도체 중고장비 플랫폼 기업인 서플러스글로벌이 6일 용인시 처인구에 위치한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Semiconductor Equipment Cluster)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번 준공식에는 서플러스글로벌 김정웅 대표를 포함해, 용인특례시 이상일 시장, ASML Korea 이우경 대표, KLA Korea Rollin Kocher 사장, 한국반도체협회 이창한 부회장, SEMI Korea 조현대 사장 등이 참석했다.

통삼일반산업단지 사업시행자인 서플러스글로벌은 대지면적 2만5456.9㎡(7700평) 규모에, 건평 6만8204.88㎡(2만631평)규모로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 완공했으며, 내년 초까지는 건축 비용 1400억원을 포함 약 6000억원의 자산이 투자될 예정이다. 2000평의 클린룸(1,000 클래스 ~ 100,000 클래스)과 반도체 중고 장비 데모룸, 반도체 장비 전시장, 트레이닝센터, 사무공간, 편의시설 등이 총 6개 층으로 건축됐다.

전 세계 반도체 중고 장비 시장을 22년간 리드해 온 서플러스글로벌은 반도체 관련 장비, 시설, 인력을 공유할 수 있는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Semiconductor Equipment Cluster)를 설립해 R&D 파운드리 사업, 300mm 테스트 웨이퍼 생산, 글로벌 파츠 플랫폼(Global Parts Platform) 및 공유팹 사업을 다각화하고 있다.

서플러스글로벌 김정웅 대표는 “16년간 준비하고 꿈꿔온 반도체 장비 클러스터를 드디어 1차 준공하고, 글로벌 반도체 장비 제조사들의 입주까지 진행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클러스터의 성공적인 운영 사례를 바탕으로 국내에 2030년까지 5배 규모로 확장하고, 해외로도 진출할 계획이다. 전 세계 고객에게 반도체 중고 장비 및 부품 솔루션과 공유팹 비즈니스 모델로 소재, 부품, 장비 업계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세계적인 반도체 장비 허브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서플러스글로벌 개요

서플러스글로벌은 2000년 설립돼 반도체 중고 장비를 전문적으로 유통하고 있는 회사이다. 반도체 전공정 장비, ATE, 패키징, LED, 디스플레이, 의료 장비까지 전자 산업에 필요한 전 품목의 중고 장비를 취급하고 있다. 주요 서비스 영역은 전 세계 중고 장비에 대한 ‘as-is, where is’ 판매이며, refurbishment, reconfiguration, remarketing, valuation, rental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한국에 본사를 두고, 미국(산호세), 중국(상해), 대만(신쥬), 일본, 싱가포르에 해외 법인이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